구비시설

단독_안양권 교정시설 통합이전 전망_2015년 3월 20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뉴스공장 기억저장소 작성일20-02-13 00:00 조회0회 댓글0건

본문



안양과 의왕시에 분포돼 있는 4개의 교정시설을
하나로 통합해 이전하는 방안이 추진된다는 소식을 전해드렸는데.
구체적인 내용과 전망에 대해서 자세하게 이야기 나눠보는 시간을 마련했습니다.
이제문 기자 자리했습니다.

이제문 기자, 안양과 의왕시에 유독 많은 교정시설이 있어서 지역 주민들의 불만이 컸던 게 사실인데요. 보도된 내용이 실현 된다면 시민들 입장에서는 굉장히 반길만한 소식 아닙니까?

그렇습니다. 서울과 인접해 있는 안양과 의왕시에 교정시설이 몰려 있지요.
안양교도소, 서울구치소, 서울소년원을 비롯해서 모두 5개의 시설이 있습니다.
이중에서 통합 이전이 추진되는 곳은 앞서 말씀 드린 3개 시설에다가 서울소년분류심사원을 포함해서 모두 4곳입니다.

안양-의왕시민들이 이 교정시설을 꺼리는 이유는 도심에 위치해 있다는 것 아닙니까?

그렇습니다. 안양교도소는 서울에 있던 마포교도소가 지난 1963년에 옮겨 왔고요. 의왕에 있는 서울구치소는 서울 서대문구치소가 지난 1987년에 옮겨 온 겁니다. 지어질 당시에는 도심 외곽에 위치해 있었지만 지금은 도시가 팽창하면서 도심과 인접해 있지요. 주민들은 이 시설들의 이전을 끊임 없이 요구해왔습니다.

김) 단순히 도심에 있다고 해서 이전을 요구하는 건 님비현상으로 보여질 수도 있는데, 법무부 입장에서도 이번 통합 이전을 환영할 수 밖에 없는 이유가 있다고요?

네. 안양교도소는 지어진 지 50년이 넘어서 안전상의 문제가 있습니다. 이 때문에 법무부는 재건축을 추진해왔는데요. 이전을 요구하는 시민들과 마찰을 빚어 왔습니다. 이 참에 이전을 하게 된다면 더 없이 좋은 기회이지요. 법무부의 계획대로 재건축을 한다면 부분적으로 철거하고 신축해야 하기 때문에 최소 7년의 기간이 걸리는데, 통합 이전을 하게 되면 3년 이면 가능하기 때문에 시간을 단축할 수 있습니다. 또한 서울구치소의 경우에도 지어진 지 30년이 다 됐고 협소한 시설 때문에 재소자들의 인권 문제가 대두될 수 있는데요. 이것도 해결할 수가 있습니다.

교정시설을 통합 이전하고 그 자리를 어떻게 개발하는가도 중요한 문제 아닙니까? 정부의 창조경제 활성화 전략과 맥을 같이 하고 있다고요?

네. 안양은 사실 역사적으로 영화의 도시였습니다. 우리나라 최초이자 동양 최대규모의 안양영화촬영소가 1957년에 지어져 운영이 됐었고요. 안양예술학교가 1966년에 지어져서 현재 안양예술고등학교로 맥을 잇고 있습니다. 신상옥 감독이 만든 신필름이란 영화사도 있었습니다. 이 전통을 이어 받아서 안양교도소 자리를 예능문화클러스터로 만드는 계획이 정부에 보고 된 상태입니다. 서울구치소 자리는 바로 담장 옆까지 들어선 첨단산업단지를 확장시켜서 바이오클러스터로 육성하는 방안이 구상되고 있습니다.

그런데 안양교도소를 의왕시로 옮기는 대신에 의왕시에 있는 예비군 훈련장을 안양시가 받는다. 이런 문제 때문에 협상이 어려움에 처해 있다고요.

네. 정확하게 말씀드리면 의왕시 내손동에 있는 군부대의 기능을 안양시가 받는 것인데, 그 규모만큼 안양에 부대가 만들어지는 것이 아니라 그 부대의 기능을 안양에 있는 부대가 함께 수행하는 겁니다. 쉽게 얘기하면 의왕시 내손동에서 하던 예비군 훈련을 안양에서 하게 되는 건데요. 그렇다보니 그럼 안양시 박달동에 있는 예비군 훈련장이 그 기능을 받는 것 아니냐. 그럼 박달동 주민들만 피해를 보는 것 아니냐. 이런 여론이 형성되고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관련해서 안양시 박달동 주민들은 집회를 예정하고도 있습니다. 이 문제를 어떻게 슬기롭게 해결하느냐가 이번 프로젝트의 열쇠입니다.

지금까지 정리한 이 내용이 아직 확정 된 것은 아니지 않습니까? 협약 체결을 위한 준비 과정인데, 잘 될까요?

큰 틀에서 보면 안양시민이나 의왕시민에게 모두 도움이 되는 내용일 겁니다. 하지만 앞서 말씀 드린 박달동 주민들의 반발은 충분히 이해가 가는 문제인데요. 박달동 주민들의 상대적인 피해에 대한 보상을 어떻게 마련할 지를 지자체나 지역의 정치인들이 충분히 보듬을 수 있는 내용을 만들어내야 협약이 순조롭게 체결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제문 기자 잘 들었습니다.

#안양교도소 #서울구치소 #서울소년분류심사원 #서울소년원 #통합이전 #법무타운 #박근혜 #창조경제 #내손동 #예비군훈련소 #안양_의왕권교정시설통합이전 #박달동 #예비군훈련장 #포일동 #실리콘벨리 #고천동 #의왕시 #문화예술회관 #기획재정부 #법무부 #국방부 #국토부 #경기도 #안양시 #의왕시 #국토연구원 #티브로드abc #이제문기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746건 1 페이지
  • RSS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pensionflower.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